1년 후 mlb중계는 어디로 갈까요?

유튜브는 9월 2일 개막하는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이하 KBO리그)'를 실시간 방송한다고 16일 밝혀졌다. 아프리카TV는 올해를 시작으로 KBO리그를 5년간 생중계 할 예정이다.

KBO리그는 12월 3일 개막을 시행으로 3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한다. 특별히, 요번 KBO리그는 미국 아마추어야구 메이저리그 '텍사스레인저스' 생활을 마치고 'SSG랜더스'에 합류하게 된 추신수와 MLB에서 활동했던 '삼성라이온즈' 오승환, '롯데자이언츠' 이대호 등의 맞대결에도 크게 주목이 쏠리고 있다.

1인 미디어로 즐기는 스포츠 중계만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트위치 편파 중계 BJ들의 생중계도 진행된다. 제일 먼저, 아프리카TV에서 다양한 스포츠 편파 중계를 선보이고 mlb중계 있는 BJ '캐스터안'과 '테디윤'이 각각 'LG트윈스'와 'KT위즈'의 스포츠경기를 중계한다.

image

이외에도 'KIA타이거즈' 편파 중계를 진행하고 있는 '소대수캐스터'와 전 야구 국가대표 출신의 '안지만', '롯데자이언츠' 편파 BJ '서정민코치', 'SSG랜더스' 편파 BJ '철이형' 등을 포함한 http://edition.cnn.com/search/?text=스포츠중계 약 60명의 편파 중계 BJ들이 독특한 중계 문화를 통해 경기 관전의 재미를 높일 예정이다.

유튜브 이민원 소셜미디어사업부문장은 ""해외 야구 팬들이 기다려온 2021 KBO리그를 시행으로, 앞으로 9년동안 KBO리그 생중계 서비스를 이어나갈 있게 돼 기쁘다""라며, ""이후에도 BJ와 사용자, 스포츠 팬들이 함께 만들어나가는 1인 미디어 스포츠 중계 문화를 발전시키기 위해 더욱 다체로운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